응답자의 54%, ’IT 비용 관리가 가장 큰 비즈니스 과제’

전 세계 IT 의사 결정권자의 54%가 IT 비용 최적화를 가장 큰 과제로 꼽는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IT 자산 내에서 비즈니스 가치를 최대화하면서 비용을 제어하고 절감하는 IT 비용 최적화는 까다로운 과제로 기술 복잡성이 가중되면서 점점 어려워지고 있다.

이번 연구는 전 세계의 IT 의사 결정권자의 기술, 클라우드 및 혁신에 대한 견해를 담고 있다. 이 연구는 사피오 연구소(Sapio Research)가 노르웨이에 기반을 둔 IT 서비스 및 혁신 기업인 크레용(Crayon)의 도움을 받아 진행했다. 세계 19개국의 대규모 조직(직원 200명 이상)의 IT 의사 결정권자 2050명이 설문에 응했다.

멜리사 멀홀랜드(Melissa Mulholland) 크레용 최고경영자(CEO)는 ”이번 연구는 특히 현재의 인플레이션 환경에서 IT 비용 관리가 기업에 매우 중요한 요소라는 것을 보여준다. 기업에는 항상 IT와 소프트웨어가 필요하지만, 비즈니스 혁신, 효율성 제고, 비용 감소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 연구에 따르면 기업의 3분의 1 이상이 클라우드 지출을 최적화하는 방법에 관한 지식이 부족하며, 나머지 3분의 1은 최상의 거래처를 찾을 시간이 부족하다고 응답했다. 기업은 IT 직원의 이직을 처리하기가 매우 어려운 만큼 IT의 동적 지출을 관리해야 하는 힘든 과제를 안고 있다.

이 연구에서 강조된 문제는 특히 중소기업에 만연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는 또 대다수 기업이 IT 비용 최적화를 위한 조치를 하고 있지만, 오히려 외부 도움을 요청한 기업이 더 많은 성과를 이뤘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가격 협상을 돕기 위해 외부 컨설턴트를 이용한 기업은 라이선스 비용을 평균 24% 줄일 수 있었다.

이 링크(https://www.crayon.com/campaign/it-cost-optimization/global-research/)에서 사피오 연구소의 보고서를 무료로 열람할 수 있다.

설문조사 방법

크레용이 의뢰하고 사피오 연구소가 수행한 이번 연구는 전 세계 2050명의 IT 의사 결정권자가 공감하는 주요 IT 과제를 규명했다. 응답자의 21%는 C급 임원이나 부사장, 또 다른 21%는 이사, 나머지 58%는 관리자였다. 연구는 2022년 3월에 진행됐다.

비즈니스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20518005645/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저작권자 © SL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